보이는게 전부가 아닙니다


“한 쌍의 부부가 유람선에서 해상 재난을 당했는데,

구조선에는 단 한 자리만 남아있었습니다.

남편은 부인을 남겨 둔 채 혼자 구조선에 올랐고,

부인은 침몰하는 배 위에서 남편에게 소리쳤습니다."


선생님은 여기까지 얘기하고 학생들에게 질문했다.

“여러분, 부인이 무슨 말을 했을까요?"


학생들은 모두 격분하여 말하기를,

“당신을 저주해요. 내가 정말 눈이 삐었지!”


이때 한 명의 학생이 다음과 같이 답했다.

“선생님, 아마도 부인은 아이를 잘 부탁한다고

말했을 것 같습니다.“


선생님은 깜짝 놀라며 물었다.

“너 이 얘기 들어봤니?”


학생은 머리를 흔들며,

“아니요, 그런데 저희 엄마가 돌아가실 때

아버지께 그렇게 말씀하셨어요.“


선생님은 감격해 하며,

다음과 같이 이야기를 계속 이어 나갔다.


배는 침몰하였고 부인은 결국 세상을 떠났습니다.

남편은 부인을 대신해 딸을 잘 키웠고,

세월이 흘러 죽게 되었습니다.


딸은 아빠의 유품을 정리하다가

아빠의 일기장을 발견하는데,

다음과 같은 내용이 쓰여 있었습니다.


“그때 나도 당신과 함께 죽고 싶었지만,

우리 딸 때문에 그럴 수가 없었어.

당신만 깊고 깊은 바닷속에서 잠들게 해서 미안해.“


배가 침몰할 당시

아내는 이미 고칠 수 없는 중병에 걸려 있었고,

남편은 아내의 마지막 부탁으로

자신만 구조선에 올라 목숨을 구한 것입니다.


선과 악이란 때로는 복잡하게 얽혀 있어

쉽게 판단할 수 없을 때가 있습니다.

- 보이는 대로만 가볍게 판단하지 마세요 -

- 좋은 글 중에서 -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